++:++:++:cosmos 늘 지금처럼 행복하세요~!++:++:++:

  



전체 (2127)  영상나눔 (1449)  영상레터 (275)  자작글방 (400) 
    
   http://kcy70tv.com.ne.kr/kcy70tv/b.html
   그리움의 언덕 - 김진석


그리움의 언덕 - 김진석





오랫동안

너의 곁에 머물고 싶음에도

가까이 좀 더 가까이

다가가지 못하는 것은

아직은 눈이 멀지 못하고

아직은 기다림이 부족해서다.



이젠

혹 손을 내밀면

잡힐 것 같은 너의 손

하나 어느순간

망설임이 다시 찾아들어

수줍어 손을 숨기고 싶은 마음은

아직은 눈이 멀지 못하고

아직은 기다림이 부족해서다.



내 머릿속

온통 엉켜있는 실타래를

풀지 못하도록

항상 지배하는 너



그럼에도

너에게 다가가려는 마음을

숨기고 싶은 것은

아직은 눈이 멀지 못하고

아직은 기다림이 부족해서다.












안녕하세요... 항상 행복하고 활기찬 목요일 시작 하시고요... 여름 날씨에 더위 조심 하시고 몸 건강 하세요...

그리고 아름다운 (시글) 과 저희 홈 방문에 감사 합니다... 희망찬 7월 한달 시작 하세요... 장마 비 피해 조심하세요...


  



[소스보기]
목록

 1249        언덕에 서서 / 이릇 이정님  +1   2011/07/23 
 1248        지금 이 순간뿐이야 / 詩 : 차영섭  +1   2011/07/22 
 1247         그 여름날 여인이 보고싶다....장호걸     2011/07/19 
 1246        풀잎의 식사 - 황현미  +2   2011/07/19 
 1245        아름다운 세상 / 시. 낭송 : 김춘경  +1   2011/07/18 
 1244        그리움에 대하여 - 장호걸     2011/07/18 
 1243        Poem Collection Movie     2011/07/17 
 1242        나, 그대 가슴 머물러  +2   2011/07/16 
 1241        여름비 -詩 김설하     2011/07/13 
 1240        너를 위하여 / 詩 : 박현진  +1   2011/07/11 
 1239        들풀처럼 살수 있다면....유인숙     2011/07/10 
 1238        한점 구름이고 싶읍니다 / 바위와 구름     2011/07/09 
         그리움의 언덕 - 김진석     2011/07/06 
 1236        사랑이 울고 있다 / 백야  +2   2011/07/04 
 1235        그 바다가 그리운 것은....유인숙  +1   2011/07/03 
 1234        세월과 동행하며 / 이룻 이정님  +1   2011/07/03 
 1233        추억의 강가에서  +2   2011/07/01 
 1232        그곳에 가고 싶네 / 시 : 반기룡 (낭송 : 김춘경)  +2   2011/06/30 
 1231        자연도 행복의 조건/ 박광호  +1   2011/06/28 
 1230        흘러만 가는 강물같은 세월 / 용혜원  +1   2011/06/27 
목록 이전 [1].. 11 [12][13][14][15][16][17][18][19][20]..[73] 다음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RuVin